광주뉴스

‘2017 워터코리아’ 21일 개막 광주광역시청 2017-03-21
- 120개 물 관련단체, 480개 부스 참가…해외시장 진출 발판 마련

국내외 물산업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2017 워터코리아(물산업종합박람회)’ 가 21일 오전 11시 김대중컨센션센터 다목적홀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사흘간의 일정에 들어갑니다.

21일 개막식에는 윤장현 광주광역시장과 이정섭 환경부 차관, 권영진 한국상하수도협회장,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장, AWWA(미국수도협회) CEO 등 국‧내외 주요 내빈과 산‧학‧연 관계자 등이 참석합니다.

이번 행사에는 120개 이상의 특·광역시, 공공기관, 국·내외 기업 및 단체 등이 480부스 규모로 참가하여 상‧하수도 기자재를 비롯해 물산업 분야의 최신 기술과 제품 등 다양한 품목을 선보입니다.

미국(WEF, WE&RF, AWWA 등), 일본(JWWA, JSWA), 베트남(PERPAMS), 인도네시아(PDAM), 싱가포르(PUB) 등 5개국 주요 관계자가 행사장을 방문해 국내 물산업 기업들의 해외 진출과 상하수도 분야 국제 교류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논의도 진행합니다.

행사 첫날 열리는 대한민국 물산업 기술대전은 중소기업의 우수한 기술을 발굴하기 위한 행사로, 국내 기업의 상하수도 분야 다양한 신기술과 제품을 소개합니다. 우수 기업에는 환경부 장관상 등 시상을 수여하고, 해당 기술‧제품의 시장 진입을 위해 중소기업 지원제도와 연계해 판로 촉진을 지원하게 됩니다.

국내 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 기반 마련과 주요 국가 물산업 동향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국제교류 행사도 활발히 펼쳐집니다.

한-미 물산업 기술세미나에서는 세계 최대 규모인 미국 물산업 시장 개척을 위한 유망 국내기업의 기술 소개 등이 이뤄지며, 국제상하수도 컨퍼런스에서는 노후 상하수도 시설‧자산관리, 기후변화에 따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상하수도 대응체계 구축 등에 대한 담론을 진행합니다.

국제 물협력 회의에서는 현재 물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미국, 일본과 향후 시장 확대가 예상되는 베트남, 인도네시아가 참여하여 글로벌 물 현안과 상호 네트워크 강화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눌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국내 기업들과 특‧광역시 수도사업자, 학계 등이 참여한 각종 학술대회, 미래 물산업을 주제로 한 세미나, 제품 및 기술설명회 등 40여건의 다양한 연계행사도 진행됩니다.

광주시는 전시장 내에 시 단독 홍보관을 마련해 상수원인 동복호를 비롯해 전국 최초 취수장에서 정수장까지 물길을 연 ‘자연유하식 도수터널’ 건설과정과 주력산업인 에너지‧자동차‧문화콘텐츠 등 3대밸리 육성 성과도 홍보합니다.

일반 참관객들을 위한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 연주 등 문화예술공연과 광주문화유적지와 상수도시설을 연계한 빛고을워터투어, 어린이들이 물의 소중함에 대해 배울 수 있는 물사랑 체험학습관 등도 운영합니다.

이번 워터코리아는 국내외 물산업 현황과 미래기술 공유는 물론 물산업의 공급자와 수요자를 연결하는 비즈니스 장이며 국내 기업들의 기술 향상과 해외 진출을 활성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자세한 행사 일정은 첨부파일을 참고해 주세요.
행사_일정.hwp

개인화 서비스

투데이 광주

날씨&
생활

자외선 식중독 불쾌지수 부패지수
버스도착
버스검색
도로소통
도로검색
문화행사
내주변 정보

※ 자주찾는 서비스를 3곳 이내로 선택하여 주십시오.